인터뷰

인터뷰
이전 목록 다음

[신입기자 포부] “구조의 문제 밝혀내는 기자될 터” - 김애린 KBS 46기 신입 취재기자

작성자 : 광주전남기자협회 (118.40.67.***)

조회 : 2,215 / 등록일 : 19-03-14 15:25

구조의 문제 밝혀내는 기자될 터


31a4319e2f2e2126eb3d93fde5c8017a_1552544 

김 애 린

KBS 46기 신입 취재기자

 

대학 2년을 내리 연극에 빠져 살며 가장 애정을 쏟았던 배역이 산부인과 청소노동자 역이었습니다. 연극은 해피엔딩이었지만 현실은 달랐습니다. 그즈음 학교에서 학내 청소노동자들의 처우개선을 위한 농성이 열렸습니다. 학교 곳곳에 검은 먹으로 쓴 직접고용 실현하라는 현수막이 펄럭였습니다.

제게는 연극에 불과했던 삶이 누군가에게는 진짜 맞부딪치는 싸움임을 알게 됐습니다.

기자가 된 지금, 이제는 매일 경찰서에서 그런 삶들을 마주하고 있습니다. 가장 빛나지 않고, 보잘 것 없어 보이는 사연들일지라도 귀 기울여 구조의 문제를 밝혀내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잘 부탁드립니다!

 

목록
  이름과 비밀번호를 입력하셔야 등록됩니다.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 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 됨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SITE MAP

팀뷰어 설치파일 다운받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