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문화
인쇄
이전 목록 다음

“사랑스러운 복둥이, 환영해주세요”- 전남일보 박상지 기자 출산

작성자 : 광주전남기자협회 (118.40.67.***)

조회 : 118 / 등록일 : 21-11-23 14:32

사랑스러운 복둥이, 환영해주세요

 

전남일보 박상지 기자 출산

 

05ca36a8545f35516504b698386b42c3_1637645 

<사진설명>박상지 기자의 둘재딸 송효윤 양

 

전남일보 박상지 기자가 첫딸을 얻은지 6년만에 지난 9월 둘째딸을 출산했다. 박 기자의 오랜 바람과 노력의 결과로 세상의 빛을 보게 된 둘째딸의 이름은 송효윤. 효윤 양은 엄마를 능가하는 미모로 탄생직후 가족들 사이에서 화제가 됐으며, 매 끼니 100ml의 분유를 한큐에 털어넣는 먹성을 보여줘 신생아실에서도 주목을 받았다고 한다.

박 기자는 임신중에 먹는 음식이 부실하면 효윤이의 발길질이 유독 심해 마치 폭행당하는 기분이었다소아비만으로 효윤이의 미모가 가려지지 않도록 경각심을 갖고 양육하겠다고 말했다.

특히 불혹을 넘긴 노산에도 불구하고 LTE급의 놀라운 회복력을 보여주었던 박 기자의 건강비결에도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박 기자는 담당의사 뿐 아니라 가족, 친지들이 놀라워하며 비결을 자주 묻곤한다밝히기 민망하지만 사실 남편이 먹지않은 영양제가 아까워 꾸준히 복용했던 것이 비결이라고 설명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목록
  이름과 비밀번호를 입력하셔야 등록됩니다.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 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 됨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SITE MAP

팀뷰어 설치파일 다운받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