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의 기자상

올해의 기자상
인쇄
이전 목록

광주전남기자협회 ‘2021 올해의 기자상’ 수상작 선정

작성자 : 광주전남기자협회 (118.40.67.***)

조회 : 59 / 등록일 : 21-12-24 14:17

광주전남기자협회(회장 최권일)16‘2021 올해의 기자상수상작으로 대상 외 6개 부문 18개 작품을 선정했다.

대상은 KBS광주방송총국 최혜진·하선아·이승준·박석수 기자의 ‘[탐사K]무자격·무허가·불법누구를 위한 규제자유특구인가?’가 선정됐다.

신문·통신 취재보도 부문에서는 연합뉴스 박철홍 기자의 광주 척추전문병원 대리수술 의혹 연속 보도가 최우수상을 수상했고, 우수상은 광주일보 김지을·김민석·정병호 기자의 학폭에 아들 잃은 부모의 절규정부 근절 대책 10과 뉴스1 박준배·전원·고귀한 기자의 양향자 국회의원 지역사무소 성폭행 의혹 연속보도’, 뉴시스 변재훈·김혜인 기자의 이중잣대 주정차 과태료 부담 행정에 시민 공분’, 무등일보 이예지 기자의 비공개 민원 털렸다개인정보 퍼준 광주 동구청4개작이 선정됐다.

방송 취재보도 부문 최우수상에는 광주MBC 우종훈·강성우 기자의 ‘K-POP은 껍데기4조원대 수상한 대규모 개발이 선정됐다. 우수상에는 KBC광주방송 고우리·이상환·신민지·김형수 기자의 친환경 농산물에 농약을?소비자 신뢰 흔들KBS광주방송총국 손준수·양창희·김정대·김애린·조민웅 기자의 광주글로벌모터스 채용면접 노조 관련 집중질문 단독보도가 각각 선정됐다.

신문·통신 기획보도 부문 최우수상에는 전남일보 노병하·양가람·도선인·김해나 기자의 ‘5·18 41주년 특집, 80년 오월 그 후-··(22)’이 선정됐으며, 남도일보 장봉현·최연수 기자의 여수산단배출조작 그 후, 판결로 본 비리 백태와 전남매일 정근산·임채민·김생훈 기자의 우후죽순 특화거리 리뉴얼 시급하다가 각각 우수상으로 선정됐다.

방송 기획보도 부문은 목포MBC 양현승·이우재·홍경석 기자의 다큐멘터리 의료공백, 지역이 아픕니다가 최우수상을, 광주MBC 김철원·전윤철 기자의 아파트중심도시가 돼버린 광주, 대안은 없는가와 광주CBS 김한영·조시영 기자의 부모도 국가도 외면한 18살 보육원생의 홀로서기는 각각 우수상으로 선정됐다.

사진보도 부문에서는 연합뉴스 조남수 기자의 철거건물 붕괴참사 보도와 남도일보 임문철 기자의 고교생 아들 떠나보내지 못한 아버지가 각각 우수상으로 선정됐다.

편집부문에서는 광주일보 김지영 기자의 민중예술가 콜비츠 반전 투사 되다와 남도일보 백혜림·김소희·하민영 기자의 스페셜 남도 맛집이 각각 우수상에 선정됐다.

2021 올해의 기자상 심사위원으로는 유종원 전남대학교 신문방송학과 교수(전남대 언론홍보연구소 소장)와 한선 광주전남언론학회장(호남대 신문방송학과 교수), 김옥열 광주전남민주언론시민연합 상임대표가 참여했다.

시상식은 오는 22일 수요일 오후 7시 광주문화재단 별관 아트스페이스 5층 소공연장에서 열린다.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수상자만 초청해 진행할 예정이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목록
  이름과 비밀번호를 입력하셔야 등록됩니다.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 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 됨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SITE MAP

팀뷰어 설치파일 다운받기